[주식용어] 데드캣 바운스란?

남양주개발자

·

2020. 11. 9. 07:30

728x90
반응형

[주식용어] 데드 캣 바운스(Dead cat bounce)란?

주식을 하다보면 종목토론방이나 리딩방에서 데드 캣 바운스라는 주식 용어를 한번씩 들어본 경험이 있을 것입니다.

죽은 고양이가 뛰어 오른다는 의미인 데드 캣 바운스

이번 포스팅에서는 실제로 많은 투자자들이 사용하고 있는 주식 용어인 데드 캣 바운스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데드 캣 바운스(Dead cat bounce)란

데드 캣 바운스(Dead cat bounce), 줄여서 데드캣은 죽은 고양이도 높은 곳에서 떨어지면 잠깐이나마 튀어 오른다라는 의미로, 주가가 급격히 하락하다가 소폭 반등할 때의 모습을 비유한 용어입니다. 주가가 초단기 반등에 힘입어 '일시적으로 회복하는 것처럼' 보이는 상태를 뜻한다. 당연히 전체적인 흐름은 하락장이므로, 여기에 속아 주식을 사게 되면 손해를 보게 됩니다.

데드 캣 바운스(Dead cat bounce)에 속아서 주식을 사게 되면 큰 손해를 입게 됩니다.

유례

급락하는 주식이 아주 잠깐 동안 흐름을 거슬러 상승하는 그래프를 두고 '죽은 고양이(dead cat)가 떨어지다 일시적으로 튀어오르는(bounce) 모습'에 비유한 것이다. 1985년 말레이시아와 싱가포르의 주식 시장이 큰 폭으로 하락한 뒤, 살짝 회복되어 많은 투자자들이 저점을 노리고 매수하였으나, 연이어 수직 하락하여 엄청난 피해를 초래하게 되었다. 이를 본 파이낸셜 타임즈의 저널리스트 호레이스 브렉과 웅 수롱이 "죽은 고양이도 높은 곳에서 떨어지면 잠깐이나마 튀어오르겠다." 라고 세태를 풍자한 것에서 유래했다.

원인

이런 현상이 일어나는 이유는, 주식이 급락할 때 어느 시점에서 투자자들 사이에 저점을 매수하여 단기적인 이익(단타)을 보려는 심리가 형성되기 때문입니다.

매수량이 매도량을 앞서 마치 고양이가 다시 날아오르는 듯한 차트가 그려지는 것이 바로 이 때문

일시적으로 매수량이 매도량을 앞서 마치 고양이가 다시 날아오르는 듯한 차트가 그려지는 것이 바로 이 때문이죠. 이런 투자자들의 욕망을 이용하여 마치 하락이 끝나 안정된 것처럼 연출하는 투기 세력도 있으며, 그런 만큼 데드캣의 존재는 투자자들 사이에서 공포의 대상입니다.

마무리

지금까지 데드 캣 바운스(Dead cat bounce)가 무엇인지 알아봤습니다. 단순히 차트를 보며 단타를 하는 것 보다는 투자하려는 기업을 분석하고 건전하게 투자를 하는 방식이 좀 더 낫다는 생각이 듭니다. 자신이 투자하고 있는 기업에 대한 믿음이 있어야 하락장이 왔을 때 좋은 기업의 주식을 저가 매수를 할 수 있는 기회로 볼 수 있을 것입니다.

하락하는 주가는 누군가에게는 절망이지만, 또 다른 누군가에게는 기회다.

누군가에게 데드 캣 바운스는 공포의 대상이지만 또 다른 누군가에게는 좋은 기회를 앞둔 순간일 것 입니다. 여러분도 단타로 일희일비하는 투자가 아닌 기업을 분석해보고 장기적인 관점에서 투자를 해보는 것은 어떨까요?

728x90
반응형
그리드형

💖 저자에게 암호화폐로 후원하기 💖

아이콘을 클릭하면 지갑 주소가자동으로 복사됩니다

0개의 댓글